2001/09/19 [철학자 구름같은연기의 세상보기] 공연 첫날

관리자 0 2019-05-13 21:42:12 109

글 주소 :

 

새벽녁에 무대 조명 설치를 다 마치고 오늘 낮 3시에 리허설을 하기로 했다. 그러나 몇일 밤낮을 샌 탓인지 스텝과 배우 몇이 늦게 도착을 했고, 리허설 할 시간이 부족한 상태에서...공연 준비를 마치고 말았다.

 

예상했던대로 몇 개의 문제점들이 드러났지만, 밀도와 연습기간 때문인지 관객들은 만족스런 표정을 지었다.

 

6시 공연에는 관객이 7명이었다.

8시 공연은 15명 정도....

 

유료 관객은 2명 정도....

약간의 좌절감도 맛보긴했지만...예상했던 일.

 

오늘 조선일보 김명환기자가 관람을 했는데, 느낌이 좋았다.

관점도 퍽 훌륭한 것 같았고.....

 

대학교수도 몇 왔었는데...학생들에게 숙제를 내 주어야겠다고 한다.

다행스런 일이다.

 

시간이 꽤 걸리겠구나 싶긴 하지만....작품에 공들인 대가가 반드시 치러질 것이라 믿는다.

 

.......내일은 공연 전에 2시간 정도 테크니컬 리허설을 할 예정이다.

.......배우들에게 심리적으로 자유로운 상황을 만들어 주고 싶다.

.......물론 스텝에게도....연출의 역할이다.

 

............연습실에서.......

 

2001/09/19 004825초 

목록보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수레무대 일지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5

2001/10/23 [청혼] 쫑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06 HIT
14

2001/10/15 [Farce Festival] 네째 주를 보내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06 HIT
13

2001/10/14 [수레무대] 지인들이여! 글을 남겨라!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02 HIT
12

2001/10/08 [Farce Festival] 세째 주를 보내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99 HIT
11

2001/10/06 [Farce Festival] 구히서 선생님 관람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5 HIT
10

2001/09/30 [Farce Festival] 둘째 주를 보내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00 HIT
9

2001/09/23 [Farce Festival] 첫주를 보내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0 HIT
8

2001/09/19 [철학자 구름같은연기의 세상보기] 공연 첫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0 HIT
7

2001/09/18 [청혼] 공연 첫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2 HIT
6

2001/09/16 [Farce Festival] - 1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5 HIT
5

2001/09/14 [Farce Festival] 지옥과 천당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5 HIT
4

2001/09/06 [Farce Festival] 요즘 연습실 상황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09 HIT
3

2001/09/01 [homepage] 꽤 괜찮은 홈피를 꿈꾸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08 HIT
2

2001/08/26 [Farce Festival] 무대 디자인 일부 확정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03 HIT
1

2001/08/28 [Farce Festival] 기획과 연출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2 HIT

인천 광역시 강화군 선원면 시리미로207번길 8-11
23039
wagonstage92@naver.com
010 - 7635 - 4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