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1/09/18 [청혼] 공연 첫날

관리자 0 2019.05.13 142

 

첫날 치고는 퍽 만족스런 공연이었다.

 

최진석 김정호 김정은의 [청혼]2년만에 올리는 공연이라고는 여기기 힘들 정도로 훌륭했다. 특히 김정호의 로모프는 가히 일품이었다. 끊이지 않는 박진성(당위성+진실성)으로 관객의 눈을 마구 즐겁게 만든다. 가끔 연출은 이런 경우.....복권 당첨의 기분을 만끽한다.

 

김동곤 이인호 송경하의 [청혼] 역시 예상 이상으로 만족스럽다. 오늘의 하일라이트는 나딸리아 송경하의 안경을 이용한 비지니스였다. 안경을 벗으면 눈을 게슴츠레 뜨고 쓰면 돋보기 마냥 큰 눈을 동그랗게 뜬다. 실제로 안경테에 볼록렌즈가 끼어있는 것 같았다. 공연 30분 전쯤에 설정한 비지니스라고 믿을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이다. 대단한 배우다.

 

68시 관객 합쳐서 불과 20명이 채 안되는 최악의 상태에서도 공연의 질을 떨구지 않는 [청혼]팀들의 연기력에 연출로서 감사하다는 말밖에 할 말이 없다. "고맙네, 친구들"

 

내일은 알제리파스 [철학자 구름같은연기의 세상보기] 공연 첫날이다.

10시부터 새벽 4시까지 무대설치와 조명작업을 마무리했다. 오늘 낮

3시에 모여 리허설을 하고 곧바로 공연에 들어간다. 막바지 작업에 매달린 탓에....기획을 소홀히 한 나머지.....초기 관객동원이 말이 아니다. Farce는 원래부터 관객의 숫자와 직결되는 연극양식인데...

 

숙제가 왜 이리 많아?

 

.........일단 잠을 좀 자자........연습실에서

 

2001/09/18 043542초 

목록보기 좋아요 (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수레무대 일지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5

2001/10/23 [청혼] 쫑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39 HIT
14

2001/10/15 [Farce Festival] 네째 주를 보내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6 HIT
13

2001/10/14 [수레무대] 지인들이여! 글을 남겨라!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39 HIT
12

2001/10/08 [Farce Festival] 세째 주를 보내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0 HIT
11

2001/10/06 [Farce Festival] 구히서 선생님 관람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9 HIT
10

2001/09/30 [Farce Festival] 둘째 주를 보내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35 HIT
9

2001/09/23 [Farce Festival] 첫주를 보내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8 HIT
8

2001/09/19 [철학자 구름같은연기의 세상보기] 공연 첫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7 HIT
7

2001/09/18 [청혼] 공연 첫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3 HIT
6

2001/09/16 [Farce Festival] - 1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4 HIT
5

2001/09/14 [Farce Festival] 지옥과 천당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1 HIT
4

2001/09/06 [Farce Festival] 요즘 연습실 상황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5 HIT
3

2001/09/01 [homepage] 꽤 괜찮은 홈피를 꿈꾸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5 HIT
2

2001/08/26 [Farce Festival] 무대 디자인 일부 확정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1 HIT
1

2001/08/28 [Farce Festival] 기획과 연출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8 HIT

인천 광역시 강화군 선원면 시리미로207번길 8-11
23039
wagonstage92@naver.com
010 - 7635 - 4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