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 상반기 공연일정

관리자 0 2019-06-12 21:07:30 47

글 주소 :

2004/03/06 125636

 

110,11일 진주 <오즈의 마법사>

113,14,15 과천 <오즈의 마법사>

130,31,1 과천 <어린왕자>

228,29 부산 <오즈의 마법사> 공연을 무사히 마쳤습니다.

 

여전히 이사 중입니다. 현재 살던 집이 나가지 않아 현금 곤란을 심하게 겪고 있는 중입니다. ~ 2중 월세를 내는 심정이란~

 

지원금 많이 받았습니다. 문예진흥원 2, 서울시무대지원사업 해서 총 3개나 받았습니다. 재작년에도 <어린왕자>3개 받았지만 액수 차이가 납니다. 작년 총 600만원에 비하면 대박을 터트린 셈이지요.

 

빚이 많습니다. 올해 최소한 빚은 탕감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매년 제작비 마련 때문에 어려움을 많이 겪었습니다. 지원금은 공연 즈음해서 나오기 때문에 여분의 제작비를 항시 준비해야만 합니다. 올 연말부터는 가능하지 않을까 십습니다.

 

46~18<꼬메디아> 알과핵소극장 공연

428,29<오즈의 마법사> 안동문화회관 공연

55<오즈의 마법사> 경기국제인형극제

57<오즈의 마법사> 태백문화회관 공연

514,15<꼬메디아> 부산금정문화회관공연

611,12<오즈의 마법사> 동해문화예술회관

619<오즈의 마법사> 오산문화회관 공연

625,26<오즈의 마법사> 의정부문화회관 공연

 

현재 확정 및 협의 중인 공연들입니다.

 

요즈음 수레무대는 4월 공연 <꼬메디아> 업그레이드 중이구요. 9월 공연 <아를르깽, 의사가 되다> 여전히 연습 중이구요. 동시에 <작은 오즈의 마법사> 제작도 병행 중입니다.

 

<작은 오즈의 마법사>150석 규모의 공연장에 맞춰 제작 중입니다. 보통 책상만한 판 위에서 인형들이 연기를 합니다. 조종자 3명에 스텝 2명으로 구성된 공연이구요. <큰 오즈>를 위해 제작되었던 에니메이션 장면이 그대로 삽입됩니다. 동곤 영숙 부부의 영애인 김시우(4)양께서 너무 재밌다고 난리입니다. 유아들을 위한 공연으로 적합할 것 같습니다.

 

내년에는 셰익스피어의 <템페스트>를 계획하고 있구요. 후내년는 <피노키오>를 계획합니다.

 

올해나 내년 중에 <이슬람수학자 이슬람철학자> 재제작할 예정입니다. 3년 내에 창단 공연이었던 <스카펭의 간계> 제작을 꿈꿉니다.

 

카프카의 <변신>, 아라발의 <환도와 리스>, 스위프트의 <걸리버 여행기> 등도 제작에 염두두고 있는 작품들입니다.

 

물론 오영진작<시집가는 날> 언젠가 재현해야겠죠.

 

숙제가 많습니다. 작품제작도 중요하지만 단원들의 현실을 결코 외면할 수 없습니다. 아직은 저축해 논 게 많아서 큰 문제는 없을 것 같지만 저도 머지 않아 영감이 바닥날 지 모릅니다. 틈틈히 공부를 게을리 하진 않지만 과연 10년을 버틸 수 있을런지.....

 

중간에 풀로 1년만 스스로를 위한 시간이 생긴다면 참 좋겠습니다. 유럽여행과 더불어 그리이스의 섬에서 몇개월 동안 책만 읽고 싶습니다.

 

꿈이지만 이뤄지리라 믿습니다.

 

 

  

목록보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수레무대 일지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90

2006년 7월 현재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58 HIT
89

현 대한민국 연극계에서 살아남을 수 있는 방법은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52 HIT
88

샴페인 뚜껑을 조금 일찍 땄나?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48 HIT
87

수레무대가 무너질 수 없는 까닭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51 HIT
86

2005년 12월 현재 수레무대 멤버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50 HIT
85

수레무대 사람들, 그리고 여름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64 HIT
84

2005년 3월 극단 수레무대 멤버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51 HIT
83

변화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50 HIT
82

수레무대에서 살아남기를 바랍니다.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52 HIT
81

2004년 6월 현재 수레무대 식구들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46 HIT
80

2004 상반기 공연일정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48 HIT
79

하월곡동으로 연습실 옮깁니다.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44 HIT
78

12월 1월 2월 일정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45 HIT
77

문화예술위원회에 관한 기사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44 HIT
76

100인 서명했지만 문화예술위 반대하지는 않습니다 0

관리자 2019-06-12 0

관리자 2019-06-12 45 HIT

인천 광역시 강화군 선원면 시리미로207번길 8-11
23039
wagonstage92@naver.com
010 - 7635 - 4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