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1/09/01 [homepage] 꽤 괜찮은 홈피를 꿈꾸며

관리자 0 2019.05.13 159

 

요원하던 홈페이지가 드디어 열렸다. 단원들 몇몇이서 몇 달 동안 타이핑하느라 한고생했고, 신인선의 정리 분류작업, 이은아의 번뜩이는 이미지 선택 등해서 약간 학구적으로 보이긴 하지만 무척 깔끔한 홈피가 마련되었음에 감동! 무엇보다도 이 홈피의 디자이너이신 이은숙님에게 감사를 드린다. 기능면이나 활용성 글구 편리함에 특히.....캄사 ^.^;;

 

이젠 출발이 되었으니, 꽤 괜찮은 홈피를 꿈꿔 보자.

 

정직함과 학구적인 분위기는 물씬 풍기는데 Illusion이 미비하다. 더 맛있는 '사탕'을 계획해 본다.

 

아직은 시간상의 문제, 투자 타이밍의 문제 등해서 동영상의 계획은 사실상 요원한 셈이다. 대략 2년 정도의 기간을 두고 고민해 본다. 그 전에 플렛시가 가능해지면 '사탕'의 개념으로 애니메이션을 꿈꿔본다.

 

울 극단의 재주꾼 송경하의 현란한 그림 솜씨와 이은아의 전공다운 집요한 컴 탐구심 등등의 요소를 십분 발휘하야 애초에 준비하던 '만화연극'을 반드시 실현시키리라.

 

플렛시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된 이미지와 공연과의 일치. 생각만 해도 흥분된다. 어쨌든 남이 하지 않던 일을 실행해 본다는 것은 무조건 즐거운 일이다.

 

더 중요한 건 운영이다. 쉬지않고 이 공간을 관리해야 한다. 질문에 제 때 답하고, 새로운 소식 적절하게 알리고, 이전 자료들도 틈틈히 정리해서 채워넣고, 특히 울 극단 홈피의 간판이랄 수 있는 Comedy Library의 풍성한 자료입력에 절대 게을리 해서는 아니된다.

 

그 언젠가 "코미디에 관한 자료는 모두 수레무대 홈피로"라는 인식이 형성될 때까지 전진!

 

마지막으로 현재는 일반 방문자의 참여공간이 Gallery와 게시판 정도 밖에 없지만, 가까운 시일 내에 '함께 나눌 수 있는 공간'이 재치있는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모양내기를 기대해 본다.

 

......................공연을 코 앞에 두고 연습실에서

 

2001/09/01 135744초 

목록보기 좋아요 (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수레무대 일지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5

2001/10/23 [청혼] 쫑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2 HIT
14

2001/10/15 [Farce Festival] 네째 주를 보내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64 HIT
13

2001/10/14 [수레무대] 지인들이여! 글을 남겨라!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7 HIT
12

2001/10/08 [Farce Festival] 세째 주를 보내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5 HIT
11

2001/10/06 [Farce Festival] 구히서 선생님 관람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62 HIT
10

2001/09/30 [Farce Festival] 둘째 주를 보내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9 HIT
9

2001/09/23 [Farce Festival] 첫주를 보내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64 HIT
8

2001/09/19 [철학자 구름같은연기의 세상보기] 공연 첫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67 HIT
7

2001/09/18 [청혼] 공연 첫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8 HIT
6

2001/09/16 [Farce Festival] - 1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72 HIT
5

2001/09/14 [Farce Festival] 지옥과 천당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73 HIT
4

2001/09/06 [Farce Festival] 요즘 연습실 상황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7 HIT
3

2001/09/01 [homepage] 꽤 괜찮은 홈피를 꿈꾸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60 HIT
2

2001/08/26 [Farce Festival] 무대 디자인 일부 확정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9 HIT
1

2001/08/28 [Farce Festival] 기획과 연출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66 HIT

인천 광역시 강화군 선원면 시리미로207번길 8-11
23039
wagonstage92@naver.com
010 - 7635 - 4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