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2/02/14 5월 수레무대 10주년 기념공연 일정(예정)

관리자 0 2019-05-13 22:12:03 118

글 주소 :

 

오늘 진남수군과 연출 회의를 가졌습니다.

 

진남수 연출의 [LUV] 공연은 53- 519일 상명대 소극장에서 공연하기로 계획을 세웠습니다.

 

아직 결정은 나지 않았지만 가능하면 520일 이후의 날짜를 배정받을 수 있도록 하여 연이어 [Farce Farce]가 공연되면 5월 한달간은 수레무대 창단 10주년 기념공연으로 손색이 없을 것 같군요.

 

예를 들어서

American Comedy 든지 Romance Comedy 등의 부제를 붙혀 [Luv]가 수레무대 작업의 연장선상임을 제시할 수 있다면 일반 관객들이나 연극관계자들에게 쉽게 이해되지 않을까요? [Luv]를 아시는 분들은 좋은 부제 제목에 대해 연구하셔서 제시해 주기 바랍니다.

 

* 의견 제시는 게시판(Freeborard)을 이용하셔야겠군요. 이럴 땐 약간 불

편하군여. ^.^;;

 

[Farce Farce]

 

1. 코믹 이슬람 (Comic Isram)

1'수학 천재 베레미즈' (그림자극)

2'철학자 구름같은연기의 세상보기' (인형극)

2. Chekhov & Moliere Farce

1'청혼' (보우드빌 풍)

2'바르부이에의 질투' (꼬메디아 델 아르떼 풍)

3. Middle Age Farce

'삐에르 빠뜨랑'

 

대략 이 정도까지 정리했는데

일단은 '코믹 이슬람'이라 제목 붙힌 부분에 대한 의견이랑

원제가 '셈을 하는 남자'란 제목을 우째 바꿀까 고민하고 있는 중인데,

이에 대한 의견도 나눠봐야겠습니다.

 

산수 천재? 수학 천재? 셈의 도사? 머 등등 확 잡히질 않는군요.

 

이 이야기는 대략 11세기 경 아랍(페르시아)지역 이야기인데 [알제리 파스]와 마찬가지로 이슬람권 이야기이기 때문에 묶었습니다.

 

5월 이 과정이 끝나면 6월에 [어린왕자] 구민회관 순회 공연이 연이어집니다.

 

정녕 바쁜 상반기가 될 것 같습니다.

 

해낼 수 있을런지......약간은 무리다 싶기도 하고...성사시키면 최소한 수레무대답다는 평가는 얻을 수 있을 것 같기도 하고....제작비가 약간은 부족하다 싶기도 하고.....특별한 사건이 없어야 할텐데 싶은 기우도 생기고...머 등등

 

5월 공연을 통해서 많은 지인들이 수레무대의 10년을 읽어볼 수있는 계기가 되었음 싶습니다.

 

.............연습실에서

 

2002/02/14 194035

 ​ 

목록보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수레무대 일지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45

2002/02/26 [삐에르 빠뜨랑] 재연습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39 HIT
44

2002/02/24 꼬메디아 델 아르떼식 연기법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0 HIT
43

2002/02/20 [어린왕자] 문화관광부 지원결정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7 HIT
42

2002/02/19 2월18일(월) 연습 & 숙제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6 HIT
41

2002/02/14 5월 수레무대 10주년 기념공연 일정(예정)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9 HIT
40

2002/02/12 서울공연예술제 공식초청작 [farce farce] 계획(?)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9 HIT
39

2002/01/26 과기대 일정, 연출가협회 공연 무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1 HIT
38

2002/01/21 문예진흥기금 결과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21 HIT
37

2002/01/20 팔리지 않는 영혼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7 HIT
36

2002/01/11 요즘 수레무대의 사람들 상태는?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20 HIT
35

2002/01/10 일! 일! 일!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7 HIT
34

2001/12/28 어떤 중년 부부의 방문...재즈 카페를 꿈꾸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21 HIT
33

2001/12/18 문득...나의 연기 수업에 대한...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13 HIT
32

2001/12/17 아트 선재 앵콜 수업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96 HIT
31

2001/12/15 빚 갚는 즐거움!!!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05 HIT

인천 광역시 강화군 선원면 시리미로207번길 8-11
23039
wagonstage92@naver.com
010 - 7635 - 4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