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1/08/26 [Farce Festival] 무대 디자인 일부 확정

관리자 0 2019.05.13 141

 

무대 디자이너 전경란씨의 고군분투.

 

이태리 유학파의 저력이 조금씩 드러나기 시작한다.

무대 컨셉부터가 꼬메디아 델 아르떼의 영향을 십분 발휘한다.

그 조그만 극장에 45cm 높이의 마루무대를 설정한 것도 그렇고

배경에 대한 디자인도 Farce의 냄새를 여실히 드러낸다.

[어린왕자]에 대한 무대가 한편 걱정스러웠는데

상상 외의 아이디어를 낸다. 공연 때가 기대된다.

[청혼]의 경우 아직 변수가 있으며, 알제리 Farce의 경우도

극장 들어가서 몇몇 시도를 해볼 작정이다.

 

공연 전 일주일 대관의 힘이 어떻게 작용할 지.....

 

....................연습실에서

2001/08/26 063939초 

목록보기 좋아요 (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수레무대 일지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5

2001/10/23 [청혼] 쫑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0 HIT
14

2001/10/15 [Farce Festival] 네째 주를 보내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7 HIT
13

2001/10/14 [수레무대] 지인들이여! 글을 남겨라!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0 HIT
12

2001/10/08 [Farce Festival] 세째 주를 보내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1 HIT
11

2001/10/06 [Farce Festival] 구히서 선생님 관람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9 HIT
10

2001/09/30 [Farce Festival] 둘째 주를 보내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35 HIT
9

2001/09/23 [Farce Festival] 첫주를 보내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9 HIT
8

2001/09/19 [철학자 구름같은연기의 세상보기] 공연 첫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8 HIT
7

2001/09/18 [청혼] 공연 첫날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3 HIT
6

2001/09/16 [Farce Festival] - 1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5 HIT
5

2001/09/14 [Farce Festival] 지옥과 천당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55 HIT
4

2001/09/06 [Farce Festival] 요즘 연습실 상황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6 HIT
3

2001/09/01 [homepage] 꽤 괜찮은 홈피를 꿈꾸며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5 HIT
2

2001/08/26 [Farce Festival] 무대 디자인 일부 확정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2 HIT
1

2001/08/28 [Farce Festival] 기획과 연출 0

관리자 2019-05-13 0

관리자 2019-05-13 148 HIT

인천 광역시 강화군 선원면 시리미로207번길 8-11
23039
wagonstage92@naver.com
010 - 7635 - 4515